2020 민속악단 정기공연 <본류> DAY 1.
장르
온라인
장소
예악당
기간
2020-11-19 ~ 2020-12-31
관람료
무료공연
예매인원
준비중입니다.
온라인 예매 후 현장에서 입장권으로 교환하시기 바랍니다.
주최
국립국악원
공식사이트
주관
국립국악원
문의
02-580-3300
공연정보

부제목 : 2020 민속악단 정기공연 <본류> DAY 1.
공연기간 : 2020-11-18(수) ~ 2020-11-19(목)
공연일시 : 2020-11-18(수) 19:30~20:40
공연장소 : 예악당
관람시간 : 70분
주최 : 국립국악원

공연설명

[프로그램]
1. 00:10 봉장취 (해금_김지희 / 거문고_이재하 / 장구_정준호)
봉장취는 봉장추·봉작취·봉황곡 등의 다양한 이름으로 불려 졌으며, 시나위 보다는 산조에 가까운 음악이다. 본 연주에서는 1837년과 1936년에 발매된 고음반 자료의 봉장취를 참고하여 연주악기의 변화와 선율의 재구성을 시도하였다. 오늘 연주에서는 중모리, 엇모리 구성으로 해금과 거문고가 연주하는 형태로 선보인다. 

2. 05:15 박범훈류 피리산조 (구성・지도_박범훈 / 피리_이호진, 이재혁, 장수호 / 장구_강형수)
박범훈류 피리산조는 지영희 피리가락 바탕위에 작곡의 개념을 적용하여 만든 최초의 피리산조이다. 본 공연에서는 시나위가 가지고 있는 즉흥성을 산조에 반영하기 위하여 중중모리와 자진모리에서 세 명의 피리연주자가 각기 다른 청의 변화와 선율의 진행을 개인의 음악성을 바탕으로 구현하고자 하였다.  

3. 16:35 신쾌동류 거문고산조 (거문고_한민택 / 북_조용복)
 ‘신쾌동류 거문고산조’는 조성의 구분이 명확하다. 평조, 우조가 다수를 차지하고 있으며, 힘이 있고 선이 굵은 가락들로 포진되어 있다. 계면조는 담담하면서도 우직한 느낌의 평계면조와 우계면조를 사용한다. 남성적인 거문고 성음을 바탕으로 연주자에게 높은 예술적 기량을 요구하는 가락들로 채워져 있다.

4. 32:38 산조합주
(구성·해금_김정림 / 대금_문재덕 / 가야금_문경아 / 아쟁_윤서경 / 거문고_이선화 / 장구_윤재영)
1990년초에 구성된 ‘김일구류 아쟁산조’는 장월중선에게 전수받은 가락을 바탕으로 형성되었으며, 각 장단마다 청이 변하는 변청가락과 변화무쌍한 음색의 변화가 특징이다. 현악기들의 음악적 특징들을 아쟁산조에 융합하여 고도의 기교를 연주자에게 요구하는 곡이다. 산조합주 중 가야금·거문고·아쟁·대금·해금의 독주부분을 시나위 형태로 재구성하였다. 이번 연주는 약 15분가량의 짧은 산조합주를 들려준다.

5. 49:28 웃다리풍물
(구성_박은하 / 연희_박은하, 김수용, 이홍구, 권오성, 오영환, 박상인, 임용남, 강병혁, 이대원, 정인구, 나현철 / 태평소_장수호 / 객원_양태양, 이명모, 윤여주, 조태욱, 조만희, 장우찬, 이용준, 신재성, 백승희, 도용호, 박재형, 김정우)

‘웃다리풍물’은 농촌사회에서 농사일을 할 때, 흥을 돋우거나 노동의 어려움을 위로하기 위하여 벌이는 놀이이며, 경기·충청·강원도 서쪽 지역에서 남사당패들에 의해 전승해온 풍물놀이이다. 본 공연에서는 입장굿-돌림벅구-당산벌림-칠채 멍석말이-휘모리 밀벅구-개인놀이 순으로 진행된다. 개인놀이에는 장구·북·쇠북상·징·벅구·버나·열두발상모 놀이 등이 펼쳐진다. ‘웃다리풍물’은 장단의 변화가 뚜렷하고 장단을 이끌어가는 꽹과리 가락의 선율 단락이 뚜렷하여 간결하면서도 강렬한 인상을 준다.